커뮤니티
캠프후기
[부모캠프 23기] 참된 행복과 소중한 사랑을 찾아가는 캠프였던 것 같습니다.

계획없이 아빠를 따라 오기는 했지만

살아오면서 느끼지 못했던 참된 행복과 소중한 사랑을 찾아가는 캠프였던 것 같습니다.

집으로 돌아가서도 깨우치고 느낀 그대로 살아가도록 노력하겠습니다.

 

댓글보기
본 게시물의 취지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 및 수정될 수 있습니다.
  • 1577-3132
    주중 오전 10시 00분 ~ 오후 10시 00분
    휴일 오전 10시 00분 ~ 오후 09시 00분
  • 강사∙멘토 모집
    ㈜위엠유와 함께 할 멋진
    파트너 강사님∙멘토님을 모십니다. 지원하기